느릿 느릿 인생

맥북 본문

사소한 즐거움

맥북

들판 2014. 11. 1. 11:23

맥북이 나에게 온지 3년이 되었다

이 녀석 참 좋다

보통 이 정도 되면 새로운 녀석에 자꾸 눈이 가기 마련인데

이 녀석은 점점 더 좋아진다

공동작업에 불편함이 심해서 이번주에 윈도우용 노트북을 하나 더 장만했는데

그 녀석도 충분히 예쁜데도 불구하고

토요일 오전에 나는 얘를 데리고 작업 중이다

그리고

예뻐서 칭찬해주고 싶어 몇자 적어본다 ^^  


'사소한 즐거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사를 마치고  (0) 2018.05.28
감사와 희망  (0) 2015.06.20
맥북  (0) 2014.11.01
나는 들판  (0) 2014.10.08
오르다  (0) 2011.10.18
강풀님의 조명가게  (0) 2011.09.19
0 Comments
댓글쓰기 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