느릿 느릿 인생

해님보다 따뜻해 본문

똘이의 뱀발

해님보다 따뜻해

들판 2010. 6. 11. 21:31
어제 저녁 잠자리에 들면서

"엄마는 해님보다 따뜻해~"


그제 저녁 잠자리에 들면서
"엄마는 초콜렛같아~"


'똘이의 뱀발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엄마 힘내세요...그리고 아빠도 ^^;  (0) 2010.08.29
엄마는 왜 아빠가 보기 싫어?  (0) 2010.07.28
해님보다 따뜻해  (0) 2010.06.11
욕심부리지 말것  (0) 2010.06.08
나도 엄마랑 결혼하고 싶다  (0) 2010.06.07
엄마, 솔직히..  (0) 2010.05.31
0 Comments
댓글쓰기 폼